회원가입하기
 
제목 : 2008년 1-2월호 [허영자] 정갈한 슬픔의 시인 읽은수: 1686명

♠ 이번 호를 여는 시
  유성식의 「성난 꽃」
♠ 시를 사랑하는 사람들 초대석|허영자
  좌담 l 허영자 한영옥 유성호
  정갈한 슬픔의 시인
  대표시 l 고아 외 17편
  허영자론 l 허영자 시의 특질 _ 김종길
♠ 상징으로 읽는 현대시 l 사막의 시
  김남조 오세영 신달자 김명인 최승호 김추인
  강미영 송재학 김태형 이용한 채필녀 페레나 렌취
♠ 이 시인이 사는 법 l 박칠근 시인 편
  흙의 마음을 가진 순정한 시인 _ 김용락
♠ 나의 등단작을 말한다 l 김유석
  󰡔시월 기계화단지󰡕 _ 두터워진 겨울을 앓으며
♠ 한 컷의 추억 l 박찬일
  독일의 추억, 하이네의 추억

♠ 신작특집
원구식 _ 햏자 외 1편
이재식 _ 발톱을 자르며 외 1편
이경교 _ 해변의 장밋빛 정원 외 1편
최도선 _ 시월애 외 1편
오정국 _ 나의 저녁산책은 외 1편
이정록 _ 봄이 오는 방 외 1편
박미라 _ 작살나무 외 1편
신미균 _ 까치와 철탑 외 1편
이성목 _ 발굴 외 1편
권혁웅 _ 멜랑콜리아 외 1편
박규견 _ 밥상 외 1편
이재훈 _ 흠향 외 1편
박진성 _ 곰곰, 11월은 외 1편
서승현 _ 탁발 외 1편
이채영 _ 폭설이 지붕에 봉분을 얻는다 외 1편
고석종 _ 습벽 외 1편
문성욱 _ 호수공원의 기억 외 1편
서영미 _ 위대한 거짓말쟁이 외 1편
이승부 _ 바벨 안마시술소 외 1편
김현주 _ 점이 외 1편
이경우 _ 창동역에 주저앉은 눈 외 1편
권정우 _ 기억이 혼자서 외 1편
전석홍 _ 당산나무 내력 외 1편
박헌규 _ 잡념의 詩學 외 1편
송화 _ 석류 외 1편

♠ 우리 시의 현장
  김형영 조정권 이하석 신달자 김혜순 송종규
  서안나 이복현 문성해 이현승 우진용 박지웅 신미나
♠ 시집 속의 시 읽기
  신달자 김영석 원구식 김인희 권혁웅
   신미균 심재휘 최하연 최금진 이초우

♠ 시를 사랑하는 사람들 지상 강의실
  신화적 상상력의 표현 양상 _ 이재훈
♠ 시를 사랑하는 사람들 리뷰
  생을 바라보는 다섯 시선 _ 김석준
  달콤한 죽음 _ 남기택
♠ 세계의 명작 속으로
  삶과 죽음 사이에서 ― 토마스 만의
   󰡔부덴브르크 가의 사람들󰡕 _ 김현진
♠ 시를 사랑하는 사람들 리바이벌
  박용래 l 박용래 약전 _ 이문구
  고트프리트 벤 l 사람의 객체화 · 사물의 주체화
  _ 박찬일
♠ 지역시단 탐방
  시창작의 현장 _ <큰시>가 걸어온 길
  발표시 l 고완수 김정태 김혜경
  박기임 박인정 양선규 황인학